최종편집일 : 2020-03-30

[4.15선거-포토] 어머니의 간절함

기사입력 20-02-02 20:00 | 최종수정 20-02-02 20:00

본문

a13dbce110f8081170533b4f2c9a6f17_1580641183_1406.jpg 

조남월(前 영천부시장) 상주시장 예비후보자의 어머니가 고령(86)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최근 풍물시장에서 한 시민에게 후보자 홍보 명함을 건네고 있다. 이 명함에는 어머니의 간절함이 녹아 있다.

최고관리자 기자
<저작권자 © 뉴스상주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추천0 비추천0

동영상뉴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