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종편집일 : 2022-10-06

상주원예농협, 햇배 인도네시아로 올해 '첫 수출'

기사입력 22-08-06 09:02 | 최종수정 22-08-06 09:02

본문

배2.jpg

 

상주원예농협(조합장 이한우)이 원황배를 인도네시아로 '첫 수출' 한다.


수출선적식은 5일 오후 3시 회원 농가 및 수출업체 농업회사법인(주)에버굿(대표 김용운) 등 수출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상주원예농협 산지유통센터에서 열렸다.

  

이번 수출 길에 오른 배는 16.2톤, 5200만원 상당이며 인도네시아 현지 프리미엄 매장에서 판매될 예정이다. 


상주배는 당도와 맛, 향 등에 있어 최고의 품질로 평가받으며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어 지난해 105억원 2727톤을 해외 20여 개국으로 수출하는 등 상주시 수출 효자품목이다. 올해는 배 작황이 좋아 120억원 이상 수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 


강영석 상주시장은 "올해 배 작황이 좋아 생산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해외시장 수출확대를 통한 국내시장 가격을 지지하고 상주배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공급을 확대하기 위해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"고 밝혔다.

최고관리자 기자
<저작권자 © 뉴스상주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동영상뉴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