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종편집일 : 2019-12-12

느티나무시 동인, 제16집 '고요가 엎드린 플랫폼' 출간

기사입력 19-11-10 09:49 | 최종수정 19-11-10 09:49

본문

c9d94f91b60a602f9a1b703acf6189af_1573346800_6126.jpg 

경북 상주에서 활동하는 느티나무시(詩) 동인(회장 김춘자)이 16번 째 동인지 '고요가 엎드린 플랫폼'을 출간했다.


출판기념식은 9일 오후 시내 한 음식점에서 상주문협 등 지역에서 활동하는 문학단체가 대거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.


작품집은 88쪽으로 회원 7명의 신작 53편을 게재했다.


지난 1998년 9월 4명으로 결성했으며, 2004년 첫 동인지 '바다에서 정월대보름 달을 보다'를 펴냈다.


그동안 작품 합평회, 문학기행, 시화전 및 시낭송 등을 갖는 등 활발하게 활동해왔다. 현재 회원은 8명.


c9d94f91b60a602f9a1b703acf6189af_1573346919_7481.jpg
c9d94f91b60a602f9a1b703acf6189af_1573346928_3985.jpg
c9d94f91b60a602f9a1b703acf6189af_1573346932_0731.jpg
c9d94f91b60a602f9a1b703acf6189af_1573346936_1159.jpg
c9d94f91b60a602f9a1b703acf6189af_1573346943_8363.jpg
c9d94f91b60a602f9a1b703acf6189af_1573346960_7551.jpg
c9d94f91b60a602f9a1b703acf6189af_1573346967_905.jpg
 

최고관리자 기자
<저작권자 © 뉴스상주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동영상뉴스

경북교육청/경북도의회

더보기